북 외무상, 전쟁위험 관련 ‘근원치료’ 대책 촉구

북한의 리수용 외무상이 29일 러시아 타스통신 편집국장의 인터뷰에서 “미국이야말로 우리를 핵보유에로 추동하고 떠밀어준 장본인”이라고 지적했다.

리 외무상은 탄도미사일에 장착할 수 있게 소형화, 경량화한 핵탄두를 실물로 공개하고 대륙간탄도미사일 대기권 재돌입 능력도 보여주었다며 “핵무력의 발전속도는 미국의 행동여하와 우리를 보는 시각의 변화에 따라 좌우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리수용 외무상. ⓒThe Economic Times
리수용 외무상. ⓒThe Economic Times

리 외무상은 이어 미국이 한미연합군사연습 키리졸브, 독수리훈련의 목적을 “북침전쟁의 현실성을 최종검토하는 것”이라고 노골적으로 밝혔기에 자신들도 핵선제공격 의지를 밝혔다고 주장했다.

끝으로 한반도에서 전쟁위험을 제거하자면 “나타난 현상만 볼 것이 아니라 그 근원을 바로 보고 근원치료를 위한 대책부터 강구하여야 할 것”이라며 미국에게 정책전환을 요구했다.

한편 중국 훙레이(洪磊) 외교부 대변인은 리 외무상의 인터뷰 내용에 대해 29일 브리핑에서 “북핵문제보다 한반도 무질서와 전쟁 위협이 더 걱정”이라며 관련국 모두에게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협정 체결을 위한 회담 재개를 촉구했다.

러시아 언론 ‘스푸트니크’도 27일 러시아 외무부 소식통을 인용해 “북한은 6자 회담 재개를 원하고 있지만 미국과 협상하는 것은 어렵다. 국경 근처에서 한국과 미국이 연합 군사 훈련을 실시하는 등 미국이 긴장감을 불러일으키고 있기 때문이다”고 전했다.

25일에는 제20차 전 러시아 및 CIS 한국학 학술대회에서 일리야 드야치코프 교수가 “핵무기가 아니라 핵무기의 필요성을 없애야 한다”며 “1차 원인을 제거하지 않는다면 핵문제 해결에 도움이 되지 않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문경환 기자  NKtoday21@gmail.com    ⓒNK투데이

주권연구소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 이해높이기] 6. 남북관계에서 본질적인 문제는 무엇인가

북의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이하 당 제8차 대회)가 1월 5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되었습니다. 자주시보와 주권연구소는 당 제8차 대회 이해를 높이기 위해...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 이해높이기] 5. 인민대중제일주의란 무엇이며, 당규약에 넣은 의미는?

북의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이하 당 제8차 대회)가 1월 5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되었습니다. ​자주시보와 주권연구소는 당 제8차 대회 이해를 높이기 위해...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 이해높이기] 4. 북이 ‘핵선제 공격 전략’을 수립한 이유는?

북의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이하 당 제8차 대회)가 1월 5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되었습니다. 자주시보와 주권연구소는 당 제8차 대회 이해를 높이기 위해...

[아침햇살111] 북한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 분석 (1)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이하 8차 당대회)가 1월 5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됐다. 8차 당대회는 전 세계의 관심을 모았다. 영국의 로이터 통신과 미국...

NK 투데이

김정은 총비서 “사회주의의 줄기찬 전진을 위해 모든 노력 다할 것”

김정은 조선노동당 총비서가 시진핑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총서기에게 12일 답전을 보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3일 보도했다. 김정은 총비서는 축전에서 “나는 조선노동당 제8차...

김정은 총비서 ‘이민위천·일심단결·자력갱생’ 강조…당 제8차 대회 폐막

북이 지난 5일부터 열린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를 12일 폐막했다.

시진핑 총서기, 김정은 총비서에게 축전…“중조관계 훌륭히 수호·발전 용의”

김정은 조선노동당 총비서에게 시진핑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총서기가 11일 축전을 보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2일 보도했다. 시진핑 총서기는 축전에서 “나는 김정은 동지가...

북, 김정은 총비서 지도 아래 당 중앙위 제8기 제1차 전원회의 진행

북이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가 진행되는 가운데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1차 전원회의(이하 전원회의)를 개최했다. 조선중앙통신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