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외무성, 집단탈북문제 해결을 국제인권기구에 요구

21세기 민족일보 16일 기사에 따르면 북한 외무성 대변인은 15일 조선중앙통신사 기자가 제기한 질문에 대한 대답의 형식으로 북한식당 종업원 집단탈북사건 해결을 촉구했다.

ⓒyoutube
ⓒyoutube

대변인은 국정원이 중국 절강성 녕파에서 북한식당 여종업원들을 집단 유인 납치했다고 다시 한 번 주장했다.

또한 이번 사건을 “공화국의 존엄과 주권에 대한 난폭한 침해이고 남북대결과 긴장격화를 고취하는 용납 못할 엄중한 정치적도발이며 우리 공민들의 인권을 무참히 유린한 전대미문의 특대형범죄”로 규정했다.

대변인 지금까지 집단탈북자의 송환과 가족 면담을 요구해왔다면서 우리 정부가 인도주의적 요구를 무시하는 처사는 “세계인권선언과 해당 국제인권협약들에 명백히 규제되여있는 가장 초보적인 권리마저 부정하는 반인륜범죄”라고 규탄했다.

이어 대변인은 인권보호증진을 강조하며 다른나라의 인권문제를 지적하던 미국과 서방이 이번 집단탈북 사건과 같은 사건에 대해 함구무언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마지막으로 대변인은 “유엔과 국제인권기구들은 이번 사건을 어떻게 다루는가 하는 것이 그들이 표방하는 ‘인권보호증진’의 진위를 가르는 시금석으로 된다는 것을 명심하여야 하며, 남측의 반인륜범죄를 응당 문제시하고 우리 공민들을 한시바삐 가족들의 품으로 돌려보내기 위한 해당한 대책을 취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통일위원회는 16일 북한이탈주민보호센터 앞에서 집단탈북한 종업원들에 대한 긴급 접견을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가졌지만 국정원은 접견을 불허했다.

변호인 접견을 불허하는 정부의 태도는 오히려 인권침해 논란을 증폭시키고 있다.

 

김준성 수습기자  NKtoday21@gmail.com    ⓒNK투데이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주권연구소

[광복 75주년] 혈세낭비·범죄집단 주한미군은 이 땅을 떠나라

광복 75주년을 맞는 한국 사회의 과제 다가오는 8월 15일은 광복 75주년이 되는 날입니다. 자주시보와 주권연구소는 광복 75주년을 맞아 한반도의...

[광복 75주년] 전쟁을 부르는 한미연합훈련·무기도입 중단하라

광복 75주년을 맞는 한국 사회의 과제 ​다가오는 8월 15일은 광복 75주년이 되는 날입니다. 주권연구소와 자주시보는 광복 75주년을 맞아 한반도의...

[광복 75주년] 남북관계 가로막는 국가보안법 폐지하라

광복 75주년을 맞는 한국 사회의 과제 ​다가오는 8월 15일은 광복 75주년이 되는 날입니다. 주권연구소와 자주시보는 광복 75주년을 맞아 한반도의...

[광복 75주년] 검찰개혁 걸림돌 윤석열 사퇴하라

광복 75주년을 맞는 한국 사회의 과제다가오는 8월 15일은 광복 75주년이 되는 날입니다. 주권연구소와 자주시보는 광복 75주년을 맞아 한반도의 자주통일, 적폐청산의 과제를 다루는...

NK 투데이

북 대청리 주민들, 김정은 위원장에게 감사 “사회주의농촌문화의 본보기 만들겠다”

북 황해북도 은파군 대청리 주민들이 최근 홍수 피해를 본 이곳을 찾아 ‘예비양곡·전략물자’를 지원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에게 감사 편지를 보냈다.

북, 평양종합병원 외부시설공사 완료

최근 홍수, 폭우로 인해 북 황해북도 지역이 큰 피해를 입은 가운데, 북이 평양종합병원 외부시설공사를 완료했다.   

북, 황해북도 수해 복구 빠르게 진척 ‘국무위원장 예비양곡’도 전달 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지난 6~7일 수해 피해 상황을 파악하고 복구에 총력을 기울일 것을 지시한 황해북도 은파군 대청리의 수해 복구 활동이 빠르게 전개되고 있다.

북, 완전봉쇄된 개성시 주민들에게 특별지원물품 전달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완전 봉쇄된 개성시 주민들에게 특별지원물품을 전달했다고 노동신문이 9일 보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