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희열과 낭만으로 끓어 번지는 마식령스키장

최근 북 마식령스키장은 스키 관광을 즐기려고 찾아오는 수많은 사람들로 연일 흥성이고 있다고 북 매체가 2일 전했다.

북 선전매체 ‘조선의 오늘’은 “천고의 자연이 준 생태환경이 그대로 살아 숨 쉬는 천연수림 지대에 특색있게 자리 잡고 있는 마식령스키장”이라고 소개하면서 “장쾌하게 뻗어 내린 주로를 따라 솜씨 있게 지쳐 내리는 많은 사람들의 담찬 모습과 스키를 처음 타보면서도 마음만 앞서 주로를 지쳐보겠다고 덤비다가 넘어지는 사람들로 마식령스키장은 시간이 흐를수록 끝없는 희열과 낭만으로 끓어 번진다”라고 현장 분위기를 전했다.

또한 매체는 “스키 타기의 즐거움 중에서 빼놓을 수 없는 것은 눈부신 조명 아래에서 멋들어지게 내려 지치는 야간스키 타기”라면서 “조명에 반사되어 더한층 눈부신 스키장은 사람들을 환상의 세계에로 이끌어가는 듯싶다”라고 홍보했다.

아울러 “마식령호텔과 대화봉정점의 휴식장을 비롯하여 이르는 곳마다에 자리 잡고 있는 봉사 시설들도 나름대로의 특색있는 봉사로 스키 관광을 즐기는 손님들의 편의를 최대한 도모해주고 있어 누구나 즐거운 휴식의 한때를 유쾌히 보낼 수 있게 한다”라고 덧붙였다.

박한균 자주시보 기자 ⓒ 자주시보

주권연구소

북한 개별관광, 실현 가능성이 없는 이유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19일 오후 평양 옥류관에서 김정은 국무위원장 내외와 오찬을 가진 후 식당 테라스에 올라 대동강변을 바라보고 있다. 2018.9.19...

[아침햇살84] 문재인 대통령의 6·25전쟁 70주년 기념사 분석

왜 기념식을 6월 25일에 하는가? 기념사를 분석하기 전에 먼저 왜 한국전쟁과 관련한 기념식을 6월 25일에 하는지부터 돌아보자.

민주주의의 발전이 자주통일운동을 촉진한다

1987 이후 본격화된 민주주의와 자주통일운동의 결합 영화 <1987>은 이한열 열사를 비롯한 민중들의 목숨을 건...

자주가 민주화운동과 통일운동의 기준이다

자주는 외세의 지배와 간섭을 받지 않고 자신의 뜻대로 나라를 운영해 나가는 것이다. 자주는 주권을 지키는 그 자체로서도 중요하지만, 우리나라에서 민주주의를 실현하고 통일을...

NK 투데이

[전문] 최선희 “미국과 마주 앉을 필요 없어”

“조미대화를 저들의 정치적 위기를 다루어 나가기 위한 도구로밖에 여기지 않는 미국과는 마주 앉을 필요가 없다.”        최선희 북...

김정은 위원장, 정치국 확대회의 “코로나 비상방역사업 강화해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제7기 제14차 정치국 확대회의를 열고 국가비상방역 강화를 지시했다. 지난 4월 11일에 당 정치국 회의를 열고...

북 레슬링 간판 스타 박영미 선수 “나의 어머니는 평범한 노동자이다”

“당신의 부모는 무슨 일을 하는가?”- 외국 기자 “나는 일찍이 아버지를 여의고 홀어머니의 손에서 자랐다. 나의 어머니는 평범한 노동자이다. 내가...

김정은 위원장, 평양종합병원 건설 지원한 근로자들에게 감사 보내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평양종합병원 건설을 성심성의로 지원한 일꾼과 근로자들에게 감사를 보냈다고 1일 노동신문이 보도했다. 김정은 위원장은 ▲건설장에 건설자재와 지원 물자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