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부문 일꾼 대강습 성황리에 개최

북한이 8~16일에 주체 건축예술의 어제와 오늘, 오늘과 내일이라는 제목의 건설부문 일꾼 대강습을 진행했다.

 

연합뉴스의 로동신문 인용 보도에 따르면 이번 대강습이 역대 최대 규모로 열렸으며 올해를 건설의 최전성기, 내년을 최번영기로 규정했다고 한다.

 

신문은 왕성하게 진행되고 있는 건설사업이 인민생활과 관련한 대상들을 더 많이 건설해야 한다는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유훈에 따른 것이라고 밝혔다. 북한은 대규모 건설 사업을 지속적으로 진행해 국가 전반의 산업에 활력을 불어넣겠다는 의지를 피력하기도 했다.

 

북한은 10~12일 대강습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집단 실무강습을 진행했고, 평양체육관과 3대혁명전시관에서 전람회 및 전시회도 열었다고 한다.

 

한편 통일뉴스는 조선신보를 인용해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평양건축종합대학을 현지 지도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북한은 평양건축종합대학을 사회주의문명국건설의 전초기지로 강화, 발전시키겠다는 구상을 하고 있다고 한다.

 

평양건축종합대학은 정전협정 체결 직후인 1953101일 김일성 주석에 지도로 건설되었으며 지난해 12월 김정은 제1위원장의 지시로 평양건설건재대학에서 평양건축종합대학으로 이름을 바꿨다. 이 대학은 건설부문과 도시경영, 국토관리, 환경보호 부문의 인재를 종합적으로 양성하는 대학이라고 한다.

 

올해 북한에서 마식령 스키장, 세포등판 목장, 문수물놀이장, 평양 아파트단지 등 대규모 공사가 계속되었음을 감안하면 내년에도 더 많은 건설이 진행될 것으로 예상할 수 있겠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주권연구소

‘코로나 포기’에 내전 직전 상황‥추락하는 미국에서 벗어날 때

방역 포기에 총기 사재기…‘내전 직전’ 미국 10월 28일 기준 미국의 코로나19 바이러스 누적 확진자 수는 900만여 명, 사망자 수는...

[아침햇살99] 10.10 행사를 통해 본 북한 ②

※ 이전 글에 이어 3. 북한이라는 국가의 특징 (1) ‘대가정 국가’를 지향하는 것 같다

[아침햇살98] 10.10 행사를 통해 본 북한 ①

1. 10.10 행사의 특징 지난 10월 10일 북한은 조선노동당 창건 75돌 기념행사를 크고 다채롭게 진행하였다. 10일...

“여기서 왜 미국이 나와?” ‘서해 사건’에서 미국의 역할은?

1. ‘서해 의혹’…주식시장으로 보는 미국과의 연결고리 전 세계를 통틀어 봐도 유독 변수가 많은 대한민국 주식 시장은 흔히 ‘널뛰기’에 비유되곤...

NK 투데이

김일성종합대학, 인공지능 기술 활용한 새로운 필기 문자 인식기 개발

북이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한 새로운 필기 문자 인식기를 개발했다. 연합뉴스는 김일성종합대학의 정보과학부 연구집단이 한글의 형태학적 특징을 이용하고 합성곱신경망(CNN, Convolutional Neural Network) 기술을 적용해...

북, 평양시 근로자·학생 평양수도당원사단에 위문 편지 보내

북 평양시 근로자들과 학생들이 함경도 태풍피해 복구에 한창인 평양수도당원사단 전투원들에게 위문 편지를 보냈다. 북...

북, 휴대용 전립선 치료기 개발…세계 최초인듯

최근 북이 휴대용 전립선 치료기를 새로 개발했다. 북 매체 메아리는 25일 “최근 평양의료기구기술사에서 최신 의료기구 발전 추세에 맞게 전자설계 및 음향학적설계방법과 프로그램 기술이...

북 평양구두공장, 200여 종의 남·여 구두와 아동 구두를 새로 개발

북이 평양구두공장에서 생산하는 ‘날개’ 상표를 단 구두가 주민들에게 호평을 받고 있다고 선전했다. 평양구두공장은 다양한 남·여구두와 어린이 구두 등을 생산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