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제1위원장, 전투비행술경기대회 참석

김정은 제1위원장이 리설주 부인과 함께 <조선인민군 항공 및 반항공군 비행지휘관들의 전투비행술경기대회-2014>에 참가했다고 연합뉴스가 10일 <조선중앙통신>을 인용 보도했다.

서부지구 작전비행장에서 진행된 이번 경기대회는 조선인민군 창군 이래 처음 열렸으며 김정은 제1위원장이 지시했다고 한다. 대회 명칭도 직접 제시했다.

김정은 제1위원장은 이번 대회의 목적이 “비행 지휘성원들의 가슴속에 비행훈련을 강화할 데 대한 당의 사상과 요구를 다시금 깊이 심어주고 그들이 <나를 따라 앞으로!>의 구호를 부르며 비행사들의 앞장에서 훈련을 진행함으로써 항공군안에 백두산 훈련열풍이 용암처럼 끓어 번지게 하자는 데 있다”고 밝혔다. 또한 “비행사들의 기술기능수준이 아무리 높고 비행기의 전투동원준비가 잘 갖추어졌어도 지휘성원들이 준비되지 못하면 부대 앞에 맡겨진 작전전투임무를 원만히 수행할 수 없다”고 밝혔다.

10일 통일뉴스에 따르면 이날 대회는 연합부대장 조와 군부대장 조로 나뉘어 진행되었으며 조선인민군 부총참모장 오금철 항공군 상장을 비롯한 비행 지휘성원들은 “급상승 반전, 전투선회 비행, 정지비행, 1만 8천 여 미터의 상승 한도비행, 30m의 초저공 비행, 공중기교 비행 등 어려운 비행동작을 훌륭히 수행하면서 목표구역에 명중탄을 퍼부었다”고 한다. 김정은 제1위원장은 “비행 지휘성원들의 과감하고 능숙한 비행훈련을 주의 깊게 보면서 커다란 만족을 표시”하고 그들을 치하했다고 한다.

김정은 제1위원장은 오전 경기 후 항공 및 반항공군이 마련한 야전식사에 참가했으며 조선인민군 항공 및 반항공군 협주단과 조선인민군 군악단의 연주회도 감상했다. 대회가 끝난 후 김정은 제1위원장은 경기 우승자들에게 직접 시상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등 오전과 오후로 나뉜 행사에 끝까지 참가했다. 김정은 제1위원장은 행사가 끝난 후 비행기를 타고 출발했다고 한다.

대회에는 황병서 군 총정치국장, 변인선 총참모부 작전국장, 서홍찬 인민무력부 제1부부장, 조경철 보위사령관, 윤동현 인민무력부 부부장, 리병철 항공 및 반항공군사령관, 김영철 총참모부 정찰총국장, 오금철 총참모부 부총참모장, 박정천 포병사령관, 장동운 항공 및 반항공군사령부 정치위원이 김정은 제1위원장과 동행했다. 또한 김기남·최룡해 당 비서, 김여정 등 당중앙위원회 책임일꾼, 항공 및 반항공군의 모범 전투비행사들도 대회와 함께했다.

한편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대회에 참가한 전투기는 미그-21, 미그-29, 수호이-25 전투기, AN-2 저공침투기 등으로 파악됐다고 한다. 특히 저속·저공비행과 레이더 회피가 가능한 경수송기 AN-2기가 공중에서 소형 공대공 로켓을 발사하는 사진도 공개되었다.

이외는 별개로 이번 대회와 관련하여 김정은 제1위원장이 이용한 비행기와 비행기에서 내린 후 사열을 받는 사진이 10일 로동신문에 개재되어 관심을 모으기도 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주권연구소

[아침햇살99] 10.10 행사를 통해 본 북한 ②

※ 이전 글에 이어 3. 북한이라는 국가의 특징 (1) ‘대가정 국가’를 지향하는 것 같다

[아침햇살98] 10.10 행사를 통해 본 북한 ①

1. 10.10 행사의 특징 지난 10월 10일 북한은 조선노동당 창건 75돌 기념행사를 크고 다채롭게 진행하였다. 10일...

“여기서 왜 미국이 나와?” ‘서해 사건’에서 미국의 역할은?

1. ‘서해 의혹’…주식시장으로 보는 미국과의 연결고리 전 세계를 통틀어 봐도 유독 변수가 많은 대한민국 주식 시장은 흔히 ‘널뛰기’에 비유되곤...

어업지도원 사건, 국방부와 조선일보의 미심쩍은 행보

9월 22일, 서해 어업지도원이 사살(추정)된지 한 달이 다 되어간다. 국방부는 사건 초기 서해 어업지도원이 월북을 시도했으나 북한이...

NK 투데이

북, “북중친선, 세상이 부러워하는 관계로”

북이 중국인민지원군의 한국전쟁 참전일을 맞아 북중친선을 더욱 빛낼 의지를 보였다. 노동신문이 25일 사설 ‘중국인민지원군...

북, 강원도 1,670여 세대 주택 건설

북이 두 달 전 폭우와 연이은 태풍으로 큰 피해를 본 강원도에 1,670여 세대의 주택을 새로 지었다. 조선중앙통신은 25일 “강원도의...

북 “류경치과병원, 세상에 자랑할만한 병원…임플란트 국산화도 성공

북 매체가 2013년 10월에 개원한 평양시 문수지구에 있는 ‘류경치과병원’을 “세상에 내놓고 자랑할만한 병원”이라고 홍보했다.

김정은 위원장, 시진핑 주석에게 보낸 답전에서 ‘사회주의’ 강조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시진핑 주석에게 보낸 답전에서 사회주의를 강조했다.  이는 시진핑 주석이 조선노동당창건 75돌을 축하하며 김정은 위원장에게 보낸 축전의 답전이다.  노동신문이 21일 보도한 답전에서 김정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