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 최초 월드컵 8강 진출, 북한 축구

브라질 월드컵이 한창이다. 북한은 지난 2010년 남아공 월드컵 본선에 진출했기에 아시아 지역 예선 3차 예선전 자동진출팀으로 배정됐으나 우즈베키스탄과 일본에 밀려 이번 월드컵 본선에 진출하지는 못했다. 그러나 2010년 6월 16일 남아공 월드컵에서 브라질과 대등한 수준의 시합을 진행한 북한 축구는 여전히 관심의 대상이다. 

국가적 관심 속에 육성하는 축구

북한은 축구를 <체육의 중공업>으로 규정하고 중요하게 바라보고 있다. 1987년 김정일 국방위원장은 “체육에서 축구는 기본이며 여자축구도 활성화 시켜야” 한다고 강조하며 축구를 활성화할 것을 지시했다. 1990년대 초반 북한축구대표팀 감독을 지낸 윤명찬 씨는 2005년 8월 8일 <자유아시아방송> 인터뷰에서 “북한에서 축구를 체육의 중공업이라 합니다”라고 말했다. 북한은 1950년대 중공업을 앞세우고 농업과 경공업을 따라 발전시키는 노선을 표방하면서 중공업을 중시해왔다. 

이에 북한은 일찍부터 축구 인재를 육성하기 위한 정책을 폈다. 한국의 초등학교에 해당하는 소학교에는 여러 소조(동아리)가 존재하는데 모든 소학교에 축구소조를 만들어 학생들을 키우고 있다. 이 가운데 자질을 인정받은 학생들은 <양성조>에 들어가 훈련을 받는다. 중학생 가운데 축구에 소질이 있는 학생들은 중앙체육단이나 각 구역 청소년 체육학원에 진학한다. 

북한 축구리그는 1, 2, 3부로 나뉘어 있다. 1부 리그인 <최상급축구련맹전>에는 4.25 체육단, 압록강 체육단, 평양시 체육단, 경공업성 체육단 등 15개 팀이 있다. 이 밖에 2부 리그에는 40팀, 3부 리그에는 80개 팀이 있어 모두 135개 팀이 프로리그를 구성하고 있다. 이처럼 많은 축구팀이 있는 이유는 정부 부처, 지방자치단체, 군부대, 주요 기업소들이 모두 축구단을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예를 들어 북한 최고 축구팀으로 꼽히는 4.25 체육단은 인민무력부 소속이며 압록강 체육단은 인민보안성 소속, 월미도 팀은 문화예술부 소속, 자동차 팀은 육해운부 소속 등이다. 

국가에서 직접 관리하는 팀을 1급 체육단, 도를 대표하는 팀을 2급 체육단, 기업소에 소속된 팀을 3급 체육단이라 부르는데 3급 체육단의 경우 소속 선수들은 일도 하면서 축구를 한다. 

북한 축구 리그는 승강제를 실시하는데 매년 1부 리그 최하위와 2부 리그 최상위를 교체하고, 2부 리그 최하위와 3부 리그 최상위도 교체해 실력만 있으면 어떤 팀이든 1부 리그까지 올라갈 수 있다. 

북한 유소년 축구 육성 시스템은 상당히 독특하다. 1부 리그 축구팀은 성인 주전 팀을 1조로, 그 밑에 U-23, U-20, U-17 팀을 꾸린다. 또한 여자축구팀까지 꾸리는 경우도 많다. 이처럼 하나의 축구팀이 유소년부터 성인, 여성까지 아우르는 축구팀 그룹으로 꾸려진다. 여자축구팀은 12개가 있다. 

북한은 축구 경기장에 대한 투자도 아끼지 않았다. 북한의 가장 큰 축구경기장인 릉라도 5.1 경기장(1989년)은 수용인원이 15만 명에 달하며 그 밖에도 김일성경기장(1982년, 10만 명), 양각도축구경기장(1989년, 3만 명), 남포경기장(3만 명) 등 여러 축구장이 있다. 

또 체육과학원 산하에 축구연구실을 두고 전문적인 연구도 한다. 

이런 환경 속에서 성장한 북한 축구 선수들 가운데는 유럽에 진출한 이들도 많다. 

월미도 체육단 소속이었던 박광룡 선수는 스위스 1부 리그인 FC바젤에서 뛰고 있다. 현재 4.25 체육단 소속인 홍영조 선수는 2007~2011년 세르비아 1부 리그인 FK베자니아와 러시아 프리미어 리그인 FC로스토프에서 뛰었다. 현재 평양시체육단 소속인 최명호 선수는 2006~2008년 러시아 프리미어 리그인 FC크릴리야 소베토프에서 뛰었다. 압록강 체육단 소속이었던 차정혁 선수는 2010년 스위스 챌린지 리그인 FC빌로 이적했다. FC빌에는 평양시 체육단 소속이었던 김국진 선수도 있다. 

국제경기 속 북한 축구 성적

국가적 관심 속에 북한 축구는 1966년 일글랜드 월드컵에 아시아 최초로 8강에 올라가는 기염을 토했으며 이후 국제경기에서도 꾸준한 성적을 올렸다. 그러나 1990년대 중반 들어 심각한 경제 위기를 겪으며 국제경기에도 거의 나타나지 않았다. 2000년대 중반부터 다시 국제경기에 등장한 북한은 한때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82위(2005년)까지 올랐다가 2014년 6월 기준 146위로 떨어진 상태다. 최고 순위는 57위(1993년)였다. 

한편 1990년대부터 북한은 여자축구에도 두각을 나타내기 시작했다. 1993년 말레이시아 아시아축구연맹(AFC) 여자 아시안컵 준우승을 시작으로 2001년, 2003년, 2008년 세 차례나 우승한 경력이 있으며 2006년에는 20세 이하 여자월드컵에서 중국을 5:0으로 대파하며 우승을 거머쥐기도 했다. 북한 여자축구는 2014년 6월 기준 FIFA 랭킹 11위이며 한때 5위(2009년)까지 오른 적도 있다. 

그러나 사회주의 체제 특성 상 FIFA 선수 이적 규정인 이적료와 연봉 등의 규정을 지킬 수 없어 북한 축구팀은 AFC 챔피언스 리그에 출전하지 못한다. 이 때문에 북한 축구는 충분한 국제무대 경험을 쌓지 못하고 있다. 

※북한 남자축구 실적

대회명

개최년도

실적

개최국

FIFA 월드컵

1966

8강 진출

잉글랜드

2010

본선 진출

남아공

올림픽

1976

8강 진출

캐나다

아시안게임

1974

4

이란

1978

1

태국

1990

2

중국

2006

8강 진출

카타르

AFC 아시안컵

1980

4

쿠웨이트

AFC 챌린지컵

2008

3

인도

2010

1

스리랑카

2012

1

네팔

AFC U-19 선수권대회

1975

3

쿠웨이트

1976

1

태국

1978

3

방글라데시

1986

3

사우디아라비아

1990

2

인도네시아

2006

1

인도

2010

1

중국

AFC U-16 선수권대회

1986

4

카타르

1992

4

사우디아라비아

2004

2

일본

2006

2

싱가포르

2010

1

우즈베키스탄

다이너스티컵/

EAFF 동아시안컵

1990

3

중국

1992

3

중국

2005

3

한국

2008

4

중국

※북한 여자축구 실적

대회명

개최년도

실적

개최국

FIFA 여자월드컵

1999

본선 진출

미국

2003

본선 진출

미국

2007

8강 진출

중국

2011

본선 진출

독일

FIFA U-20 여자월드컵

2006

1

러시아

2008

2

칠레

FIFA U-17 여자월드컵

2008

1

뉴질랜드

2010

4

트리니다드 토바고

2012

2

아제르바이잔

올림픽

2008

본선 진출

중국

2012

본선 진출

영국

아시안게임

1990

3

중국

1998

2

태국

2002

1

한국

2006

1

카타르

2010

2

중국

AFC 아시안컵

1993

2

말레이시아

1997

2

중국

1999

3

필리핀

2001

1

대만

2003

1

태국

2006

3

호주

2008

1

베트남

2010

2

중국

AFC U-19 선수권대회

2002

4

인도

2004

3

중국

2006

2

말레이시아

2007

1

중국

2009

3

중국

2011

2

베트남

2013

2

중국

AFC U-16 선수권대회

2007

1

말레이시아

2009

2

태국

2011

2

중국

2013

2

중국

EAFF 동아시안컵

2005

2

한국

2008

2

중국

2013

1

한국

축구가 사회적 관심을 모으는 것은 남과 북이 다르지 않다. 남북 축구 모두 우수한 기량으로 국제무대에서 우리 민족의 저력을 보여주길 기대해본다. 

문경환 기자 NKtoday21@gmail.com     ⓒNK투데이

3 COMMENTS

  1. 브라질 월드컵이 한창이다. 북한은 지난 2010년 남아공 월드컵 본선에 진출했기에 아시아 지역 예선 3차 예선전 자동진출팀으로 배정됐으나 우즈베키스탄과 일본에 밀려 이번 월드컵 본선에 ..

  2. 윤명찬 전 축구감독이랑 문기남 전 축구감독은 알다시피 북한에서도 유명하고 귀순하기전에 대한민국에 온적이 있을정도로 알려졌던분이었죠!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주권연구소

‘코로나 포기’에 내전 직전 상황‥추락하는 미국에서 벗어날 때

방역 포기에 총기 사재기…‘내전 직전’ 미국 10월 28일 기준 미국의 코로나19 바이러스 누적 확진자 수는 900만여 명, 사망자 수는...

[아침햇살99] 10.10 행사를 통해 본 북한 ②

※ 이전 글에 이어 3. 북한이라는 국가의 특징 (1) ‘대가정 국가’를 지향하는 것 같다

[아침햇살98] 10.10 행사를 통해 본 북한 ①

1. 10.10 행사의 특징 지난 10월 10일 북한은 조선노동당 창건 75돌 기념행사를 크고 다채롭게 진행하였다. 10일...

“여기서 왜 미국이 나와?” ‘서해 사건’에서 미국의 역할은?

1. ‘서해 의혹’…주식시장으로 보는 미국과의 연결고리 전 세계를 통틀어 봐도 유독 변수가 많은 대한민국 주식 시장은 흔히 ‘널뛰기’에 비유되곤...

NK 투데이

김일성종합대학, 인공지능 기술 활용한 새로운 필기 문자 인식기 개발

북이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한 새로운 필기 문자 인식기를 개발했다. 연합뉴스는 김일성종합대학의 정보과학부 연구집단이 한글의 형태학적 특징을 이용하고 합성곱신경망(CNN, Convolutional Neural Network) 기술을 적용해...

북, 평양시 근로자·학생 평양수도당원사단에 위문 편지 보내

북 평양시 근로자들과 학생들이 함경도 태풍피해 복구에 한창인 평양수도당원사단 전투원들에게 위문 편지를 보냈다. 북...

북, 휴대용 전립선 치료기 개발…세계 최초인듯

최근 북이 휴대용 전립선 치료기를 새로 개발했다. 북 매체 메아리는 25일 “최근 평양의료기구기술사에서 최신 의료기구 발전 추세에 맞게 전자설계 및 음향학적설계방법과 프로그램 기술이...

북 평양구두공장, 200여 종의 남·여 구두와 아동 구두를 새로 개발

북이 평양구두공장에서 생산하는 ‘날개’ 상표를 단 구두가 주민들에게 호평을 받고 있다고 선전했다. 평양구두공장은 다양한 남·여구두와 어린이 구두 등을 생산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