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여성 바지 착용 9월부터 금지?

10월 14일 미국의 <자유아시아방송>(RFA)은 중국을 왕래하는 북한 주민들을 인용, 여성들이 바지차림으로 외출하는 것을 금지한 것으로 알려졌다고 보도하며 논란을 불러 일으켰다.

<자유아시아방송>은 여성의 바지 착용 금지 조치가 “9월 1일부터 당의 지시사항으로 인민반 회의와 생활총화, 교양학습시간 등을 통해 주민들에게 반복해서 포치(전달)됐다”라며 이와 관련한 “본격적인 단속이 시작됐다”고 주장했다. 또한 “이번 조치로 인해 모든 여성들은 바지를 입고 다닐 수 없게 되었으며 농촌이나 공장 기업소등에서 일하는 여성들은 출퇴근 길에는 치마를 입어야 하고 바지를 별도로 가져가서 일터 현장에서 갈아입어야 한다”고 보도했다.

이와 관련 NK투데이는 9월 25일부터 10월 6일까지 방북했던 NK VISION2020 대표 최재영 목사로 부터 바지를 입은 여성 사진을 제공받았다. 이 사진은 10월 3일 찍은 사진이다.


이외에도 본지는 다양한 경로를 통해 북한 현지의 사진을 제공받았다. 


본지에 방북기를 기고하고 있는 CJ Kang은 9월 3~11일까지 북한을 방문했다. CJ KANG의 방북기에 북한의 출근 시간 모습이 담긴 사진이 있는데 거기에도 바지를 입은 여성이 있음을 확인할 수 있다. CJ Kang의 사진은 9월 3일 촬영된 것이다.

싱가포르의 아람 판(Aram Pan) 씨는 올해 9월 13일부터 20일까지 북한에 다녀왔다. 아람 판 씨가 본지에 보내 준 사진은 모두 4장이며 이번 9월 방북 때 찍은 사진이다.

중국 언론 <인민망>에서는 지난 9월 9일, <사진으로 보는 9월의 평양>이라는 사진기사에서 북한 여성들이 바지를 입고 다니는 모습을 공개했다.

또한 본지는 지난 10월 5일 아시안게임에 참가한 북한 선수단의 귀환을 환영하는 행사에도 바지를 입은 여성이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 일본의 <교도통신>이 평양 현지에서 촬영하여 유튜브에 공개한 영상을 살펴보면 바지를 입은 여성이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교도통신 동영상 보기 클릭 >>

관광차 북한을 방문하는 외국인 숫자가 1년에 약 10만 명이라고 한다. 이번에 논란이 된 북한 여성들의 바지 착용 여부는 조금만 확인하면 금방 알 수 있는 사안이다. 비이성적인 북한 보도 행태가 아쉽다.

이동훈 기자 NKtoday21@gmail.com     ⓒNK투데이

3 COMMENTS

  1. 북한의 젊은여성들이 바지착용하면서 외출하기 시작한거 몇년안된다~!!!!! 그전에는 아무리 추워도 치마입고 다녔다는거 몰랐냐? 최근 북한여성들의 사진보면 바지입은 여성들 많더라~!!!!!!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주권연구소

[공동기획] 문재인 정부와 미국 ③ 불타버린 남북관계

미국은 사사건건 한국 정부를 통제하며 국정운영에 개입해 우리나라에 피해를 주고 있습니다.자주시보와 주권연구소가 미국이 정부와 우리 사회에 어떤 악영향을 주는지 돌아보는 기획글을 공동으로...

[공동기획] 문재인 정부와 미국 ②독도·위안부합의·지소미아…모조리 일본 편드는 미국

미국은 사사건건 한국 정부를 통제하며 국정운영에 개입해 우리나라에 피해를 주고 있습니다. 주권연구소와 자주시보는 미국이 정부와 우리 사회에 어떤 악영향을 주는지 돌아보는 기획글을...

[공동기획] 문재인 정부와 미국 ① 적폐 뒤에는 미국이 있다

미국은 사사건건 한국 정부를 통제하며 국정운영에 개입해 우리나라에 피해를 주고 있습니다.주권연구소와 자주시보는 미국이 정부와 우리 사회에 어떤 악영향을 주는지 돌아보는 기획글을 공동으로...

전 장갑차 조종수에게 듣는 포천 장갑차 추돌 사건

지난 8월 30일 밤 9시 30분께 포천에서 국민 4명이 탄 차량과 주한미군 장갑차가 충돌해 국민 4명이 사망하는...

NK 투데이

김정은 위원장 “불미스런 일 발생해 남녘 동포들에게 대단히 미안하다”

북의 통일전선부가 25일 통지문을 보내 어업지도원 사건과 관련한 사과와 사건경위를 설명했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통지문에서 “가뜩이나 악성 비루스(코로나19) 병마의 위협으로 신고하고 있는 남녘 동포들에게...

태풍 휩쓴 북 함경남도 검덕지구 기초굴착공사 끝내

최근 북이 9호 태풍 ‘마이삭’으로 큰 피해를 본 함경남도 검덕지구에서 기초굴착공사를 끝내고, 살림집(주택) 건설을 시작했다고 노동신문이 보도했다.

북 함경북도로 수해복구하러 간 제2수도당원사단 연일 성과

태풍피해를 본 북 함경북도에 파견된 제2수도당원사단이 연일 공사 성과를 올리고 있다고 북 매체가 23일 보도했다.

북, 당창건 75돌 경축 선전물 선보여

북의 조선노동당 출판사에서 조선노동당창건 75돌경축 선전물을 창작했다고 노동신문이 21일 보도했다. 신문은 “경축의 밤하늘에 터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