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혁명성지’ 삼지연군 ‘시(市)’로 승격

북이 최근 2단계 공사를 완공한 양강도 삼지연군(郡)을 삼지연시(市)로 승격했다고 11일 노동신문이 보도했다.

신문은 “양강도 삼지연군을 삼지연시로 할 데 대하여 결정했다”며 10일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가 정령을 발표했다고 전했다.

상임위원회는 정령을 통해 “삼지연읍을 갈라 광명성동, 베개봉동, 봇나무동, 이깔동을 내오고 삼지연읍은 없앤다”라고 공식 발표했다.

또 “백두산밀영노동자구를 백두산밀영동으로, 리명수노동자구를 리명수동으로, 5호물동노동자구를 5호물동동으로, 신무성노동자구를 신무성동으로, 포태노동자구를 포태동으로, 무봉노동자구를 무봉동으로 고친다”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 상임위원회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내각과 해당 기관들은 이 정령을 집행하기 위한 실무적 대책을 세울 것이다”라고 밝혔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집권 이후 9차례 백두산과 삼지연군을 찾았으며 최근 2단계 공사를 완료한 삼지연읍 준공식을 참관하고 백두산지구혁명전적지도 돌아보았다.

특히 김정은 위원장은 백두산지구 혁명전적지를 돌아보고 “백두대지는 혁명전통 교양에서 중요한 의의를 가지는 혁명의 재보들로 가득 찬 대노천혁명박물관과 같다”면서 “백두대지의 나무 한 그루, 풀 한 포기에도 수령님과 장군님의 강국 염원이 푸르싱싱 살아 생생히 깃들어있는 것 같고 나라를 찾기 위해 피 흘려 싸운 항일혁명 선열들의 넋이 깃들어있는 것 같다”라고 강조한 바 있다.

시로 승격된 삼지연은 2020년 당 창건 75주년 3단계 공사를 완료할 예정이다.

박한균 자주시보 기자 ⓒ 자주시보

 

주권연구소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 이해높이기] 6. 남북관계에서 본질적인 문제는 무엇인가

북의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이하 당 제8차 대회)가 1월 5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되었습니다. 자주시보와 주권연구소는 당 제8차 대회 이해를 높이기 위해...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 이해높이기] 5. 인민대중제일주의란 무엇이며, 당규약에 넣은 의미는?

북의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이하 당 제8차 대회)가 1월 5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되었습니다. ​자주시보와 주권연구소는 당 제8차 대회 이해를 높이기 위해...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 이해높이기] 4. 북이 ‘핵선제 공격 전략’을 수립한 이유는?

북의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이하 당 제8차 대회)가 1월 5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되었습니다. 자주시보와 주권연구소는 당 제8차 대회 이해를 높이기 위해...

[아침햇살111] 북한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 분석 (1)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이하 8차 당대회)가 1월 5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됐다. 8차 당대회는 전 세계의 관심을 모았다. 영국의 로이터 통신과 미국...

NK 투데이

김정은 총비서 “사회주의의 줄기찬 전진을 위해 모든 노력 다할 것”

김정은 조선노동당 총비서가 시진핑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총서기에게 12일 답전을 보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3일 보도했다. 김정은 총비서는 축전에서 “나는 조선노동당 제8차...

김정은 총비서 ‘이민위천·일심단결·자력갱생’ 강조…당 제8차 대회 폐막

북이 지난 5일부터 열린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를 12일 폐막했다.

시진핑 총서기, 김정은 총비서에게 축전…“중조관계 훌륭히 수호·발전 용의”

김정은 조선노동당 총비서에게 시진핑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총서기가 11일 축전을 보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2일 보도했다. 시진핑 총서기는 축전에서 “나는 김정은 동지가...

북, 김정은 총비서 지도 아래 당 중앙위 제8기 제1차 전원회의 진행

북이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가 진행되는 가운데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1차 전원회의(이하 전원회의)를 개최했다. 조선중앙통신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