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축구 꿈나무 양성해 내는 평양국제축구학교

북 평양국제축구학교는 나라의 믿음직한 축구선수후비양성기지로 자랑떨치고 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27일 보도했다.

조선중앙통신은 전국 각지에서 엄선하여 입학시킨 7살부터 17살까지의 남, 여학생들이 일반과목교육(12년제 교육과정)과 실기교육을 다 같이 받으며 재능 있는 축구선수로 키우고 있다고 소개했다. 
 
통신은 능라도에 위치한 평양국제축구학교는 개교한 지 7년째라며 “2013년 6월 평양국제축구학교를 찾으신 김정은 동지께서는 축구선수후비들을 양성하는 전문체육학교인것만큼 과학적인 방법과 수단들을 교수에 받아들여야 한다고 가르쳐주시고 학생들이 불편 없이 학습과 생활을 진행할 수 있도록 사랑과 배려를 돌려주시었다”라고 강조했다.체육
 
2016년 아시아축구연맹 14살 미만 여자지역별선수권대회(동아시아지역)와 제6차 랜씨 코디온 컵 14살 미만 국제축구경기대회 등 국제경기들에서 9개의 금메달과 우승컵, 8개의 은메달을 쟁취했다고 한다.
 
또한 20여 명이 최우수선수상, 최고득점자상, 최우수문지기(골키퍼)상을 받았다.
 
통신은 2017년 이후 4기에 걸쳐 100여 명(그중 여자 40%)이 졸업 후 현재 4.25체육단, 기관차체육단, 압록강체육단, 평양체육단 등에서 활약하고 있다고 전했다. 
 
평양국제축구학교는(2013.5.31. 개교) ‘체육강국 건설’을 목표로 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지시로 설립했다. 능라도 1만 2,200㎡의 총 부지 면적에 현대적인 교사와 훈련조건, 후생시설들을 갖춘 ‘축구선수 후비양성기지’로 알려졌다.
 
평양국제축구학교에서는 북의 청소년체육학교 축구 소조원 등에서 축구 기초기술과 육체적 조건이 뛰어난 학생을 엄격한 기준에 따라 선발하는데, 선발은 한 번에 그치지 않고 전국적 범위에서 계속해 뛰어난 선수 후비는 언제든지 편입 또는 입학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고 한다.
 
학생들은 축구 실기 교육을 위해 마련된 7개의 인공 잔디 축구장과 계절·기후에 구애받지 않고 훈련할 수 있는 실내 훈련장에서 매일같이 축구 기초훈련과 육체훈련을 규칙적이고 과학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박한균 자주시보 기자 ⓒ 자주시보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주권연구소

문재인 정부의 남북관계 개선을 위한 3가지 과제

대북전단 살포로 촉발된 남북관계의 위기가 심상치 않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대남군사행동 보류’ 조치로 일시적 소강 국면으로 접어들었지만 위기는 계속되고 있다. 실타래 엉키듯 꼬여버린...

남북관계가 발전하면 진보운동도 발전한다

남북관계 차단한 색깔론 : 진보운동 탄압시대 “끼이익 철커덕, 쿵!!!” 1948년 8월 15일, 미군정이 점지한 친일·친미 이승만이...

[아침햇살85] 격랑 치는 북미대결

미국과 한국에서 나온 대북대화 몸짓 최근 미국과 한국이 북한에 대화를 원하는 모양새를 연속 보여주었다. 문재인...

북한 개별관광, 실현 가능성이 없는 이유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19일 오후 평양 옥류관에서 김정은 국무위원장 내외와 오찬을 가진 후 식당 테라스에 올라 대동강변을 바라보고 있다. 2018.9.19...

NK 투데이

북 “농업성, 능률 높은 감자선별기 창안 제작”

최근 북 농업성 농기계공업관리국에서 능률 높은 감자선별기 창안 제작했다고 북 매체가 보도했다. 북 매체 ‘조선의 오늘’은 7일 “이 농기계로는 시간당 많은 감자를 선별...

북, 김일성 주석의 해방 후 업적 다룬 “혁명실화총서-민족과 더불어” 출간

북의 조선노동당 출판사가 김일성 주석의 해방 이후 생애와 업적을 다룬 “혁명실화총서 ‘민족과 더불어’” 제1권을 출판했다고 노동신문이 7일 보도했다.

북 “자립경제는 나라와 민족의 명줄”

7월 8일은 김일성 주석 서거일이다. 북은 지난해 1월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정령으로 김일성 주석 서거일과 김정일 국방위원장 서거일(12월 17일)을 ‘국가추모의 날’로 정했다. 북의 주요매체들은 7월...

권정근 “미국과 마주않을 생각 없다…본전 못 찾고 비웃음만 살 것”

북은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부장관이 방한하는 7일 북미정상회담 의지가 없음을 거듭 밝혔다. 조선중앙통신은 권정근 북 외무성 미국담당 국장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