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자동차 연료절감기 새로 개발

자동차 배기가스로 인한 대기오염이 심각한 가운데, 최근 북 평양시 대동강구역과학기술위원회에서 자동차 연료절감 장치를 개발했다.

북 매체 메아리는 23일 “최근 평양시 대동강구역과학기술위원회에서 개발한 자화식연유절약기가 현실에서 그 우월성을 뚜렷이 나타내고 있다”라고 밝혔다.

‘자화식연유절약기’는 이전의 연유절약기에 비해 설치가 매우 간단하고 운영관리가 매우 편리하다고 한다.

이전에는 차량의 연료호스관을 자르고 절약기를 설치했는데, ‘자화식연유절약기’는 연료호스관에 부착하는 방식이다.

매체는 “자화식연유절약기를 도입하면 배기가스에 의한 환경오염을 훨씬 줄일 수 있어 환경을 보호할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 밖에도 윤전기관을 보호하는데도 대단히 좋다”라고 덧붙였다.

▲ 한편 국내 BSK(주) 기업에서 2015년 한국 최초로 세라믹소재 비접촉 선처리 연비 증강 배출가스 저감 장치 ‘매직파워7’을 개발하는 성과를 냈다. [사진-BSK(주) 홈페이지]

한편 국내 BSK(주) 기업에서 2015년 한국 최초로 세라믹소재 비접촉 선처리 연비 증강 배출가스 저감 장치 ‘매직파워7’을 개발하는 성과를 냈다.

BSK(주)는 지속적이고 안정적으로 배출가스를 감축시키는 소재 기술들을 연구하고 있는 기업이다. 2018년에는 ‘매직파워7’보다 향상된 ‘세라칸’을 개발했다.

한국제품 안전학회 ‘세라칸’ 성능시험 결과 실주행 상태에서 연비효과 7.1%가 개선되었으며, 배출가스와 질소산화물이 약 11% 감소하는 효과가 나타났다. 월 50만원 유류비 기준으로 월 25,500원 절감, 연간 300,000원 절감 효과를 볼 수 있다.

‘세라칸’은 환원성 복사에너지를 방출하는 것이 특징인데, 환원성 복사에너지에 의해 비접촉방식으로 공기와 연료가 활성화되고 연료가 분해되기 쉬운 상태가 된다.

연소 효율이 증가하면서 폭발력도 증가해 자동차 출력을 향상시키고, 연소가 더 쉽게 일어나게 되어 매연감소 효과도 준다. 화재의 염려도 없다.

또한 엔진이나 배기가스로 인한 출력 저하나 소음이 발생하질 않는다.

재질(세라믹 소재)의 특성상 사용 기간에 제한이 없이 반영구적이며, 탈부착이 가능해 차량을 교체하더라도 재사용할 수 있다고 한다.

이호근 대덕대학교 자동차학과 교수는 “실제 환원성 세라믹을 베이스로 해서 만들어진 제품들은 상당히 유사성이 많다”라며 “고속 고속도로 주행 시의 7% 정도의 연비가 개선됐다고 하면 그리고 그에 따라 배출가스가 줄어들었다고 하면 상당히 좋은 제품이라 볼 수 있다“라고 말했다.

박한균 자주시보 기자 ⓒ 자주시보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주권연구소

[광복 75주년] 혈세낭비·범죄집단 주한미군은 이 땅을 떠나라

광복 75주년을 맞는 한국 사회의 과제 다가오는 8월 15일은 광복 75주년이 되는 날입니다. 자주시보와 주권연구소는 광복 75주년을 맞아 한반도의...

[광복 75주년] 전쟁을 부르는 한미연합훈련·무기도입 중단하라

광복 75주년을 맞는 한국 사회의 과제 ​다가오는 8월 15일은 광복 75주년이 되는 날입니다. 주권연구소와 자주시보는 광복 75주년을 맞아 한반도의...

[광복 75주년] 남북관계 가로막는 국가보안법 폐지하라

광복 75주년을 맞는 한국 사회의 과제 ​다가오는 8월 15일은 광복 75주년이 되는 날입니다. 주권연구소와 자주시보는 광복 75주년을 맞아 한반도의...

[광복 75주년] 검찰개혁 걸림돌 윤석열 사퇴하라

광복 75주년을 맞는 한국 사회의 과제다가오는 8월 15일은 광복 75주년이 되는 날입니다. 주권연구소와 자주시보는 광복 75주년을 맞아 한반도의 자주통일, 적폐청산의 과제를 다루는...

NK 투데이

북 대청리 주민들, 김정은 위원장에게 감사 “사회주의농촌문화의 본보기 만들겠다”

북 황해북도 은파군 대청리 주민들이 최근 홍수 피해를 본 이곳을 찾아 ‘예비양곡·전략물자’를 지원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에게 감사 편지를 보냈다.

북, 평양종합병원 외부시설공사 완료

최근 홍수, 폭우로 인해 북 황해북도 지역이 큰 피해를 입은 가운데, 북이 평양종합병원 외부시설공사를 완료했다.   

북, 황해북도 수해 복구 빠르게 진척 ‘국무위원장 예비양곡’도 전달 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지난 6~7일 수해 피해 상황을 파악하고 복구에 총력을 기울일 것을 지시한 황해북도 은파군 대청리의 수해 복구 활동이 빠르게 전개되고 있다.

북, 완전봉쇄된 개성시 주민들에게 특별지원물품 전달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완전 봉쇄된 개성시 주민들에게 특별지원물품을 전달했다고 노동신문이 9일 보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