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위원장, 광천닭공장 현지 지도…”주민들 식생활 문제해결 기대”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황해북도에서 건설 중에 있는 광천닭공장을 현지 지도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23일 보도했다.


조선중앙통신은 “우리 당의 원대한 구상에 따라 황해북도 황주군 광천리에 새로 건설하고 있는 광천닭공장은 맛이 좋고 품질이 우수한 알과 고기를 연간 수천t, 수천만 개나 생산하게 되는 현대적인 닭공장이다”라고 소개하면서 이같이 전했다.
 
통신은 김정은 위원장이 북의 가금 산업 발전을 위해 현대적인 닭공장 건설을 직접 발기했다고 설명했다.

김정은 위원장은 현재 북의 현대적인 닭공장들은 거의 20여 년 전에 건설돼 낙후된 만큼, 전국의 닭공장들을 현대화하는 데서 본보기로 될 수 있는 표준공장을 당에서 직접 맡아 건설할 것을 결심했다고 한다.
 
통신은 “인민을 가장 귀중히 여기고 인민을 위하여 멸사복무하는 우리 당의 인민대중제일주의 정치를 높이 받들고 떨쳐나선 건설자들은 닭공장 건물들의 건축공사를 기본적으로 끝내는 성과를 거두었다”라고 평가했다.
 
또 통신은 김정은 위원장이 공사 현장을 돌아보면서 닭공장건설 진행 실태를 구체적으로 파악했다고 전했다.
 
김정은 위원장은 “방대한 건설을 힘있게 다그쳐 짧은 기간에 많은 일을 한 데 대하여 만족”을 표시하면서 건설자들의 노력성과를 평가했다.


이어 김정은 위원장은 “가금 부문의 본보기로 건설되고 있는 광천닭공장은 설비는 물론 건축물도 표준으로 되어야 한다”면서 “공사를 과학 기술적 요구에 맞게 최상의 수준에서 질적으로 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김정은 위원장은 “당에서 광천닭공장에 현대화, 자동화, 집약화 수준이 월등한 가장 선진적인 가금 설비들을 일식으로 보내주려고 한다”라며 건축공사의 질을 철저히 보장하고 남은 공사를 계획대로 마무리할 것을 지시했다.
 
김정은 위원장은 특히 “이 닭공장 건설은 우리 당이 오래전부터 구상하고 많은 품을 들여 준비해온 사업”이라며 “당에서 그토록 마음 쓰는 인민들의 식생활 문제해결에 실질적으로 기여할 수 있는 공장으로 크게 기대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아울러 김정은 위원장은 “광천닭공장에 사료를 보장하는 농장들도 농촌문화의 본보기단위로 잘 꾸리는 사업을 병행하여 입체적으로 밀고 나가며 이 농장들의 영농사업도 잘 도와주어 앞선 농장으로 추켜세워야 한다”라고 덧붙였다.
 
김정은 위원장은 “운영단위에서 현대적인 닭공장을 맡아볼 수 있는 지도일꾼역량을 강화하고 축산부문 과학자, 기술자들로 종업원대열을 잘 꾸리며 선진적인 설비들을 원만히 다룰 수 있는 기술자들을 양성하기 위한 사업도 미리부터 예견성 있게 해나갈 것”을 강조하기도 했다.

김정은 위원장 현지 지도에 박정천 조선인민군 총참모장과 김수길 조선인민군 총정치국장, 조용원, 김여정, 현송월, 마원춘 당 중앙위원회 간부들이 함께했다.

박한균 자주시보 기자 ⓒ 자주시보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주권연구소

[광복 75주년] 혈세낭비·범죄집단 주한미군은 이 땅을 떠나라

광복 75주년을 맞는 한국 사회의 과제 다가오는 8월 15일은 광복 75주년이 되는 날입니다. 자주시보와 주권연구소는 광복 75주년을 맞아 한반도의...

[광복 75주년] 전쟁을 부르는 한미연합훈련·무기도입 중단하라

광복 75주년을 맞는 한국 사회의 과제 ​다가오는 8월 15일은 광복 75주년이 되는 날입니다. 주권연구소와 자주시보는 광복 75주년을 맞아 한반도의...

[광복 75주년] 남북관계 가로막는 국가보안법 폐지하라

광복 75주년을 맞는 한국 사회의 과제 ​다가오는 8월 15일은 광복 75주년이 되는 날입니다. 주권연구소와 자주시보는 광복 75주년을 맞아 한반도의...

[광복 75주년] 검찰개혁 걸림돌 윤석열 사퇴하라

광복 75주년을 맞는 한국 사회의 과제다가오는 8월 15일은 광복 75주년이 되는 날입니다. 주권연구소와 자주시보는 광복 75주년을 맞아 한반도의 자주통일, 적폐청산의 과제를 다루는...

NK 투데이

북 대청리 주민들, 김정은 위원장에게 감사 “사회주의농촌문화의 본보기 만들겠다”

북 황해북도 은파군 대청리 주민들이 최근 홍수 피해를 본 이곳을 찾아 ‘예비양곡·전략물자’를 지원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에게 감사 편지를 보냈다.

북, 평양종합병원 외부시설공사 완료

최근 홍수, 폭우로 인해 북 황해북도 지역이 큰 피해를 입은 가운데, 북이 평양종합병원 외부시설공사를 완료했다.   

북, 황해북도 수해 복구 빠르게 진척 ‘국무위원장 예비양곡’도 전달 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지난 6~7일 수해 피해 상황을 파악하고 복구에 총력을 기울일 것을 지시한 황해북도 은파군 대청리의 수해 복구 활동이 빠르게 전개되고 있다.

북, 완전봉쇄된 개성시 주민들에게 특별지원물품 전달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완전 봉쇄된 개성시 주민들에게 특별지원물품을 전달했다고 노동신문이 9일 보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