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국가비상방역체계를 최대비상체제로”… 코로나 의심 탈북자 월북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지난 25일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비상확대회의를 긴급소집해 신종 코로나19로 의심되는 탈북자가 개성을 통해 월북한 데 따른 조치로 국가비상방역체계를 ‘최대비상체제’로 전환하기로 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26일 보도했다.

통신은 “개성시에서 악성비루스(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의심되는 월남 도주자(탈북자)가 3년 만에 불법적으로 분계선을 넘어 지난 7월 19일 귀향하는 비상사건이 발생했다”라고 보도했다.

통신은 전문방역 기관에서 탈북자의 기관지 등의 분비물과 혈액을 여러 차례 검사한 결과 코로나19로 의심되는 결과가 나와 1차적으로 그를 철저히 격리했다고 보도했다. 계속해 통신은 그와 접촉한 모든 사람과 개성시를 통과한 사람들을 철저히 파악하고 검진, 격리조치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김정은 위원장이 조선노동당 정치국 비상확대회의를 주재했다.

통신은 “최고영도자동지께서는 지난 6개월간 전국적으로 각 방면에서의 강력한 방어적 방역대책들을 강구하고 모든 통로들을 격폐시켰음에도 불구하고 우리 경내에 악성비루스(바이러스)가 유입되었다고 볼 수 있는 위험한 사태가 발생한데 대하여 지적하시고 이와 관련한 보고가 있은 직후인 24일 오후 중으로 개성시를 완전봉쇄하고 구역별, 지역별로 격폐시키는 선제적인 대책을 취한데 대하여 말씀하시었다”라고 보도했다.

계속해 통신은 “최고영도자동지께서는 조성된 사태에 대처하여 해당 지역에 비상사태를 선포하시고 국가비상방역체계를 최대비상체제로 이행하며 특급경보를 발령할 데 대한 당중앙의 결심을 천명하시었다”라고 보도했다.

김정은 위원장은 회의에서 조선노동당 및 근로단체들, 정권기관, 사회안전, 보위기관들, 방역 및 보건기관들에 당면한 과업을 제기했다.

통신은 “회의에서는 국가비상방역체계를 최대비상체제로 이행할 데 대한 당중앙위원회 정치국 결정서가 전원일치로 채택되었다”라고 보도했다.

김정은 위원장은 회의에서 모든 회의 참가자들이 자기 부문, 자기 단위에서 당중앙위원회 정치국 결정을 관철하기 위한 조직사업을 즉시 따라 세우고 각급 당조직들과 각 부문이 당중앙의 지시에 무한한 책임성과 충실성과 헌신성을 가지고 가장 정확한 집행을 보장하고 담보할 것을 지시했다.

또한 김정은 위원장은 “모두가 비상사태에 직면한 현실을 엄중하게 받아들여야 하며 사고와 행동의 중심을 잃지 말고 책임성과 헌신성을 안고 당중앙의 영도에 충실하고 철저하며 당중앙의 두리에 더욱 굳게 단결하여 맞다든 방역위기를 타개함으로써 반드시 우리 인민의 안녕과 조국의 안전을 사수하자”라고 말했다.

통신은 “회의에서는 월남도주사건이 발생한 해당 지역 전연부대의 허술한 전선경계 근무실태를 엄중히 지적하고 당중앙군사위원회가 사건발생에 책임이 있는 부대에 대한 집중조사결과를 보고받고 엄중한 처벌을 적용하며 해당한 대책을 강구할 데 대하여 토의했다”라고 보도했다.

25일 열린 회의에는 당중앙위 정치국 위원, 후보위원들이 참가했으며 중앙비상방역 지휘부 성원들이 방청으로 참가했다. 또한 내각, 성, 중앙기관 당, 행정책임일꾼들과 각 도당위원회 집행위원들, 도 기관 책임일꾼들이 화상 회의로 방청했다.

김영란 자주시보 기자 ⓒ 자주시보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주권연구소

[아침햇살103] 최근 문재인 민주당 정부 세력에서 드러난 문제

1. 이인영 장관 (1) 무슨 발언을 하였나 지난 10월 23일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국정감사에 출석한 이인영 통일부...

미국의 혼란, 배경엔 천문학적 국방비가 있다?

미국, 대선을 둘러싸고 여전히 혼란 미국이 대통령 선거를 둘러싸고 극심한 혼란을 겪고 있다....

[아침햇살102] 미국 사회 대혼란, 어떻게 볼 것인가 3

※ 앞글에 이어서 4. 대외 환경 변화가 미국에 미친 영향 (1) 충격과 공포 속에 파괴되는 미국

1970년 전태일과 2020년 우리, 더 나은 삶을 위하여

나약한 나를 다 바치마 11월 13일. 50년 전인 1970년, 전태일 열사가 산화한 날이다.

NK 투데이

사진으로 보는 수해복구 끝낸 북의 마을 모습

올해 폭우와 태풍으로 인해 북의 여러 지역이 큰 피해를 보았다. 북은 수해복구를 위해 하반기에 모든 힘을 기울였다고 할 수 있다.   북의 언론은 수해복구를 마치고...

북, 강원도 인비료생산공정 완공 앞둬…“인, 칼륨비료 생산보장”

북 강원도 안변군에서 인비료생산공정 건설을 마감단계에서 본격적으로 다그치고 있다고 노동신문이 20일 보도했다. 노동신문은 “당...

북 중앙교수강습소, 지리학습지원프로그램 ‘삼천리강산’ 새로 개발

북 매체 ‘조선의 오늘’은 19일 “공화국에서 초급·고급 중학교(중·고등학교) 학생들을 위한 새로운 지리학습지원프로그램 ‘삼천리강산’을 개발하였다”라고 전했다. 매체는 “이 프로그램은 우리나라의...

북 비전향장기수들 “노익장 하면서 복된 삶을 누리고 있어”

북 매체 ‘조선의 오늘’은 18일 “혁명 선배들을 끝없이 존대하고 내세워주는 조선노동당의 보살핌 속에 우리 노병들은 노당익장(노익장, 나이가 들었어도 결코 젊은이다운 능력과 패기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