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안남도 ‘평성건재공장’ 완공 앞둬

북이 평안남도에서 경제발전과 인민 생활 향상을 위한 중요 시설 공사에 한창이다.

북은 5천석 규모의 청년야외극장은 지난 10월에 건설(보도기준)했으며 평성건재공장을 비롯한 평성교원대학, 중소형발전소 등을 건설하고 있다.

평성건재공장은 현재 완공을 앞두고 있다고 한다.

북 매체 ‘메아리’는 3일 “공화국의 평안남도에서 평성건재공장건설을 마감 단계에서 힘있게 다그치고 있다”라고 전했다.

매체는 “지방들에서 건재공업을 다양하게 발전시킬 데 대한 당의 의도를 받들고 도에서는 자체의 힘으로 마감 건재생산기지를 꾸릴 목표 밑에 건설 역량을 편성하고 공사를 적극 추진하였다”라며 “일꾼들은 강재, 시멘트, 목재를 비롯한 자재보장을 선행시키고 공정별, 일정별 계획을 면밀히 세운 데 맞게 시공의 질을 철저히 보장하도록 조직사업을 짜고 들었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매체는 건설 관련 일꾼들이 설계와 시공의 원칙을 철저히 지키면서 기초파기, 콘크리트 등의 공사계획을 매일 120% 이상 수행했다고 설명했다.

북은 평성건재공장에서 생산건물, 후생 건물을 비롯한 구조물 공사를 짧은 기간에 마무리하고 현재 설비 제작 및 설치 공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한다.

매체는 “충성의 80일 전투의 기세 드높이 공장에서는 각종 흄관과 가구 제품, 경소 마그네샤(가루 모양의 산화 마그네슘)로 만든 장식벽판 등 시제품들을 만들어낸 데 기초하여 건재품들을 대량생산하기 위한 준비사업도 동시에 내밀고 있다”라고 전했다.

박한균 자주시보 기자 ⓒ 자주시보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주권연구소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 이해높이기] 7. 북측이 보여준 ‘일방적 선의’란?

북의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이하 당 제8차 대회)가 1월 5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되었습니다. 주권연구소와 자주시보는 당 제8차 대회 이해를 높이기 위해...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 이해높이기] 6. 남북관계에서 본질적인 문제는 무엇인가

북의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이하 당 제8차 대회)가 1월 5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되었습니다. 자주시보와 주권연구소는 당 제8차 대회 이해를 높이기 위해...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 이해높이기] 5. 인민대중제일주의란 무엇이며, 당규약에 넣은 의미는?

북의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이하 당 제8차 대회)가 1월 5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되었습니다. ​자주시보와 주권연구소는 당 제8차 대회 이해를 높이기 위해...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 이해높이기] 4. 북이 ‘핵선제 공격 전략’을 수립한 이유는?

북의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이하 당 제8차 대회)가 1월 5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되었습니다. 자주시보와 주권연구소는 당 제8차 대회 이해를 높이기 위해...

NK 투데이

김정은 총비서 “사회주의의 줄기찬 전진을 위해 모든 노력 다할 것”

김정은 조선노동당 총비서가 시진핑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총서기에게 12일 답전을 보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3일 보도했다. 김정은 총비서는 축전에서 “나는 조선노동당 제8차...

김정은 총비서 ‘이민위천·일심단결·자력갱생’ 강조…당 제8차 대회 폐막

북이 지난 5일부터 열린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를 12일 폐막했다.

시진핑 총서기, 김정은 총비서에게 축전…“중조관계 훌륭히 수호·발전 용의”

김정은 조선노동당 총비서에게 시진핑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총서기가 11일 축전을 보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2일 보도했다. 시진핑 총서기는 축전에서 “나는 김정은 동지가...

북, 김정은 총비서 지도 아래 당 중앙위 제8기 제1차 전원회의 진행

북이 조선노동당 제8차 대회가 진행되는 가운데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1차 전원회의(이하 전원회의)를 개최했다. 조선중앙통신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