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조선, 최소한의 사실관계는 확인해야

3월 14일 오후 1시 경 포털사이트 다음 메인 화면에 ≪박수애 “北, 김일성-김정일 아니면 신문에 못 나와”(남남북녀)≫라는 기사가 나왔다.

위 기사 내용에 따르면 3월 13일 방송된 TV조선 <애정통일 남남북녀>라는 프로그램에서 탈북자 박수애 씨가 “(북한에서는) 김일성이나 김정일 아니면 신문에 날 수 없는 거거든요”라며 김일성 주석이나 김정일 국방위원장, 김정은 제1위원장이 아니면 신문에 나오지 못하는 것처럼 말하고 “평양에서는 김일성 동상 갈 때만 (한복을) 입어요”라며 설날 같은 명절에도 한복 입을 일이 별로 없다고 말했다고 한다.

탈북자 박수애 씨의 주장은 조금만 살펴보면 사실이 아니라는 것을 알 수 있다.

2015년 2월 3일자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북한의 <평양타임즈>는 림송미라는 여성 노동자의 사연을 보도했다.

림송미 씨는 얼굴에 심각한 화상을 입어 “현재 의술로는 치료 불가능, 원상회복 불가능”이라는 진단을 받았으나 조선적십자종합병원 담당 의사인 림현단 과장의 노력으로 8년 동안 무상으로 100여 차례가 넘는 수술을 받아 상당히 회복되었다고 한다. 이 소식은 원래 2014년 12월 22일 <로동신문>이 처음으로 보도했던 내용이다.

이렇듯 북한의 신문에서도 김일성 주석이나, 김정일 국방위원장, 김정은 제1위원장의 동정 외에 다양한 소식을 전하고 있다. 다만 한국에서는 북한 언론의 보도를 보기 어렵기 때문에 북한 신문에 다양한 사람들이 나오는 것을 쉽게 확인할 수 없을 뿐이다.

당장 3월 12일 <로동신문>은 김창진 중앙전력설계연구소 공훈설계가와 관련한 기사를 보도하기도 했다.

한복을 입을 일이 별로 없다는 말도 사실이 아니다.

지난 3월 10일 평양 대동강외교단회관에서 북한 여성 근로자-외국인 여성 친선모임이 열렸다. 연합뉴스가 보도한 이날 행사 사진에는 북한 여성 근로자들이 한복을 입고 있는 모습을 곳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2013년 2월 2일자 KBS 남북의창 방송에 따르면 북한에서는 명절뿐만 아니라 결혼식, 국가적 기념일과 같은 행사 때 한복을 입는다고 한다. 예를 들어 북한의 어린이날이라고 할 수 있는 국제 아동절(6.1)의 북한 사진을 검색해보면 북한 여성들이 한복을 입고 있는 모습을 쉽게 찾아볼 수 있다.

물론 북한도 매일 같이 한복을 입지는 않을 것이다. 그러나 박수애 씨가 말했던 김일성 주석의 동상을 찾을 때나 한복을 입는다는 말은 명백히 거짓이라고 할 수 있다.

TV조선의 <애정통일 남남북녀>는 교양·보도 프로그램이 아니라 연예·오락 프로그램이다. 그러나 연예·오락 프로그램이라고 해서 잘못된 내용을 내보내도 된다는 법은 없다. 아무리 연예·오락 프로그램이라고 하더라도 최소한의 사실관계를 확인하는 것이 필요하지 않을까?

더불어 북한에서 살았다면 어린이도 알만한 내용인데 박수애 씨는 왜 저렇게 말했을까? 정말 몰랐을까? 아니면 알고도 거짓말을 한 걸까? 거짓말이라면 목적이 뭘까?

이동훈 기자  NKtoday21@gmail.com     ⓒNK투데이


6 COMMENTS

  1. 박수애씨 왜그래요? 아니 뭐? 김일성주석 동상갈때나 한복을 입는다고요? 하이고~!!!!! 아니 내가 박수애씨 팬이었는데 대체 뭔소리를 하는거야? 종편방송에 출연해 뮌하우젠증후군스러운 거짓말만 해대는 거짓말쟁이 탈북자들만 보면 참 소름이 끼쳐요~!!!!!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주권연구소

한반도는 미국의 핵전쟁터…’격노’로 본 전범국가 미국

“미국이 한국을 지켜준다. 한국의 존재를 미국이 허락하고 있다.”“왜 한국이 (평택 주한미군기지 캠프 험프리스 건설비용-대략 14조원-)을 전부 부담하지 않았느냐.”-‘워터게이트 특종’으로 알려진 미국인 기자...

[아침햇살94] 미중 대결③ 배경

1. 미중 간 힘 관계에서 역전이 일어날 것 같은 상황 미국과 중국 사이의 모든 영역에서 걷잡을 수 없이...

국가보안법은 사문화되지 않았다

무소불위의 국가보안법 국가보안법은 민주주의를 훼손하는 대표적인 반민주악법으로 꼽힌다. 국가보안법은 일제강점기의...

‘이것만큼은 꼭 바꾸자’ 21대 국회의 5가지 필수과제

지난 1일, 4·15총선으로 닻을 올린 21대 국회 첫 정기국회가 개원했다. 국민이 지난 총선에서 진보민주진영에 190석을 몰아 준지 벌써 5개월이...

NK 투데이

[사진] 보통강전자제품공장 “제품의 질을 높이자”

최근 북 매체가 보통강전자제품공장의 내부 모습을 사진으로 공개했다. 북 매체 ‘조선의 오늘’은 17일 ‘제품의...

김정은 위원장, 사회주의 국가와 ‘친선협조’ 강화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북 공화국 창건 72주년을 맞아 축전을 보내온 응우옌 푸 쫑 베트남 국가주석과 분냥 보라치트 라오스 국가주석에게 답전을 보냈다고 노동신문이 18일...

북, 황해북도 강북리에 주민들 ‘살림집이용허가증’ 받고 입주

태풍피해 복구를 끝낸 북 황해북도 금천군 마을에 주민들이 17일 입주했다. 북은 이날 ‘살림집(주택) 이용허가증’을 피해지역 주민들에게 전달했다. 국내 언론에 알려진 바로는 ‘살림집...

북, 김정은 위원장 업적 다룬 소설 ‘불멸의 려정, 『부흥』’ 출판

북의 4.15문학창작단이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교육중시 정책을 다룬 장편 소설 『부흥』을 출판했다고 노동신문이 18일 보도했다. 김정은 위원장 업적 관련한 장편 소설은 처음인 것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