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광주U대회 불참 통보…북한인권사무소 때문

북한이 다음달 3일 개막하는 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에 불참한다고 통보했다.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2015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조직위원회는 22일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북측이 지난 19일 오후 6시31분에 조직위 이메일 계정으로 대회 참가가 어렵다는 뜻을 보내왔다고 발표했다. 불참의 이유로는 유엔 북한인권사무소를 서울에 개설했기 때문에 정치적인 이유로 갈 수 없다고 돼 있었다고 한다.

유엔의 북한인권사무소는 오는 23일 서울시 종로구 서린동 서울글로벌센터에서 정식 개소식을 갖고 출범할 예정으로 북한은 사무실 개소와 관련하여 “유엔 북인권사무소가 서울에 끝끝내 설치된다면 공공연한 대결 선포로 간주하고 모든 수단과 방법을 동원해 무자비하게 징벌하겠다”는 강경한 입장을 밝힌 바 있다.

김윤석 사무총장은 메일 발송자는 전극만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대학생체육협회 위원장 명의이고 영문 편지의 수신인은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 에릭 상트롱 사무총장 명의로 되어있었다고 밝혔다. 그러나 FISU 측에 확인 결과 이 같은 내용의 메일은 도착하지 않았다고 한다.

이에 따라 김총장은 이메일에 담긴 북한의 진의 여부를 현재 통일부 등과 함께 확인중이며 아직 북한의 대회 불참이 확정되었다고 단정하기에는 이르다는 입장을 밝혔다.

그러나 대회가 얼마 남지 않은 상황이라 북한의 참가는 사실상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북한은 지난 3월 이번 광주 U대회에 육상, 다이빙, 기계체조, 리듬체조, 탁구, 유도 등 6개 개인종목과 여자축구와 핸드볼 등 2개 단체 종목에 나설 선수 75명과 임원 33명 등 총 108명의 선수단 파견 신청서를 FISU에 제출한 바 있다.

이동훈 기자 NKtoday21@gmail.com     ⓒNK투데이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주권연구소

[공동기획] 문재인 정부와 미국 ① 적폐 뒤에는 미국이 있다

미국은 사사건건 한국 정부를 통제하며 국정운영에 개입해 우리나라에 피해를 주고 있습니다.주권연구소와 자주시보는 미국이 정부와 우리 사회에 어떤 악영향을 주는지 돌아보는 기획글을 공동으로...

전 장갑차 조종수에게 듣는 포천 장갑차 추돌 사건

지난 8월 30일 밤 9시 30분께 포천에서 국민 4명이 탄 차량과 주한미군 장갑차가 충돌해 국민 4명이 사망하는...

[아침햇살95] 매티스 전 장관, “실제로 미국을 파괴”

지난 15일 발간된 밥 우드워드의 신간 『격노』(Rage)에는 한반도 문제와 관련한 다양한 이야기가 나온다. 이 가운데 매티스 전 미 국방장관의 “우리가 하고 있는...

한반도는 미국의 핵전쟁터…’격노’로 본 전범국가 미국

“미국이 한국을 지켜준다. 한국의 존재를 미국이 허락하고 있다.”“왜 한국이 (평택 주한미군기지 캠프 험프리스 건설비용-대략 14조원-)을 전부 부담하지 않았느냐.”-‘워터게이트 특종’으로 알려진 미국인 기자...

NK 투데이

북, 함경남도 통신선로복구사업 끝내…”케이블·장비 들쳐 메고 총력”

북 ‘평양수도당원사단’이 함경도 피해복구에 한창인 가운데, 함경남도에서 통신선로복구사업을 끝냈다고 노동신문이 19일 보도했다. 노동신문은 “함경남도 체신관리국 일꾼들과 종업원들이 체신성과의 긴밀한 연계 밑에 폭우와 강풍에...

북 “태풍 휩쓴 함경도에 ‘일심단결의 폭풍’이 분다…수해 복구 박차”

북 매체가 최근 9호 태풍 ‘마이삭’으로 피해를 본 북 함경도에 급파된 ‘평양수도당원사단’의 모습을 사진으로 공개하면서, 함경도에서 ‘일심단결의 폭풍’이 몰아치고 있다고 보도했다.

[사진] 보통강전자제품공장 “제품의 질을 높이자”

최근 북 매체가 보통강전자제품공장의 내부 모습을 사진으로 공개했다. 북 매체 ‘조선의 오늘’은 17일 ‘제품의...

김정은 위원장, 사회주의 국가와 ‘친선협조’ 강화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북 공화국 창건 72주년을 맞아 축전을 보내온 응우옌 푸 쫑 베트남 국가주석과 분냥 보라치트 라오스 국가주석에게 답전을 보냈다고 노동신문이 18일...